본문 바로가기


목록으로 이동

심뇌혈관집중치료실 개소

심뇌혈관집중치료실 개소1

한양대학교병원은 지난 2월 28일 본관7층에서 ‘심뇌혈관집중치료실’이 문을 열고 본격 가동을 시작했으며, 이날 오후에는 이것을 기념하여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심뇌혈관집중치료실장인 이형중 신경외과 교수는 “노인인구의 증가에 따라 급성 관상동맥질환 및 뇌졸중 환자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심혈관 질환 및 뇌혈관 질환의 급성기 치료는 환자의 예후를 결정하는 중요한 요인이기 때문에 효과적인 치료를 위해서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심뇌혈관집중치료실은 급성관상동맥질환 및 급성 뇌졸중 환자들을 대상으로 초기에 적극적인 치료를 통해 심뇌손상 및 합병증을 감소시켜서 환자의 예후를 최상으로 끌어올리기 위한 집중 치료 병동이다. 심뇌혈관 질환 시술 후 집중적인 관찰과 처치를 통하여 치료 효과를 높이고 소음, 경고음 등 외부 요인들에 의한 환자의 불편을 최소화 시켜서 환자의 치료 만족도를 높일 것이다.

또한 응급실이나 외래에 내원하는 심뇌혈관계 초응급 환자를 위하여 예비병상을 상시 유지 할 것이며, 이에 따라 환자들이 언제든지 병원에 내원하더라도 최상의 적절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운영할 예정이다. 초응급상황에 대비할 수 있는 24시간 응급 진료 시스템 가동, 전담 의료진 상시 근무하고 대기하여 이런 환자들의 예후를 최상으로 끌어올릴 목표이다.

2013.03.04

전화예약

02.
2290.8114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