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목록으로 이동

대장암 적정성 평가 4년 연속 1등급 선정

한양대학교병원, ‘대장암 적정성 평가’ 4년 연속 1등급 선정

서울_국제협력(측면) 전경_web

한양대학교병원(원장 이광현)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대장암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으로 선정돼 ‘4년 연속 대장암 치료 최우수 기관’임을 입증했다.

이번 평가는 2014년 1월부터 12월까지 원발성 대장암 수술을 실시한 267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전문인력 구성여부, 수술 전 통증 평가율, 수술 전 정밀 검사 시행 비율, 수술사망률 등 20개의 지표를 구조•과정•결과로 구분해 진행됐으며 한양대학교병원은 대부분의 평가항목에서 만점을 받아 1등급 기관으로 선정됐다.

한양대학교병원 대장암센터는 대장, 직장 및 항문에 발생하는 악성 종양에 대해 소화기내과, 외과, 혈액종양내과, 영상의학과 등의 협진과 진단부터 수술치료, 수술 후 항암치료와 방사선치료까지 표준화된 치료와 환자 개인의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치료를 제공한다. 또한, 수술 후 관리에 대한 전문적인 정보를 제공하고, 전문적인 식이•배변•장루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운영하는 등 질병 치료뿐만 아니라 환자들의 삶의 질 향상에도 노력하고 있다.

한양대학교병원은 최근 심평원에서 발표한 폐암, 위암, 유방암, 대장암 등 암 수술과 치료뿐만 아니라 급성기 뇌졸중, 혈액투석, 관상동맥우회술 등 모든 항목에서도 1등급을 받았고, 보건복지부에서 실시한 지역응급의료센터 평가에서도 4년 연속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중증질병과 응급의료의 최고 의료기관임을 입증한 바 있다.

2016.04.12

관련진료과
암센터
태그

#1등급 , #대장암 , #평가 , #4년 연속

전화예약

02.
2290.8114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