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목록으로 이동

제43주년 개원기념식 개최

개원 43주년 기념식

한양대학교병원이 개원 43주년을 맞이하여 지난 5월 4일 신관6층 세미나실에서 개원기념식을 개최했다.

권성준 한양대학교병원장은 기념사에서 “한양대학교병원은 병원의 비젼을 위해 지금까지 끊임없이 노력해 왔다.”면서 “아시아 의료허브를 지향하는 최첨단 대학병원이 되기 위해 많은 시설투자를 하였고, 미래의학을 선도하는 연구중심병원을 위해 모든 의료진이 연구에 매진하고 있고, 고객과 가족애로 하나되는 환자중심병원을 위해 모든 교직원이 환자를 가족과 같이 친절하게 대하고 있어 앞으로도 우리 한양대학교병원의 미래는 밝은 것 같다.”라고 말했다.

박충기 한양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은 축사에서 “한양대학교병원은 17개 진료과 204병상으로 시작하여 지금까지 43년의 긴 역사를 써왔다.”면서, “앞으로도 아픈 이들의 기쁨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모든 교직원들이 역할과 책임을 다해 한양대학교병원의 기반과 역사를 계속 만들어 나가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맡은바 업무를 성실히 수행하고 병원발전에 기여한 교직원 21명에게 ‘모범직원상’이 수여됐다. 의무기록팀 윤정화 계장 외 2명이 ‘이사장상’, 마취통증의학과 전종헌 교수가 ‘총장상’, 국제행정지원팀 최영숙 계장 외 1명이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상’, 대외홍보팀 방성주 계장 외 14명이 ‘병원장상’을 수상했다. 또한, 한해 동안 언론홍보활동을 많이 한 교수들에게 수여하는 ‘한양교수언론상’에는 류마티스내과 전재범 교수, 피부과 고주연 교수, 정형외과 이봉근 교수가 받았다. 간호국 김경인 부장 외 1명이 ‘공로상’, 외과 류영주 전공의 외 9명이 ‘의무기록상’, 산부인과 이은현 전공의 외 3명이 ‘친절직원상’, 교육연구팀 이충기 부장 외 2명이 ‘환자모시기상’, 간호국 국은영 과장 외 1명이 ‘제안상’, QI팀이 ‘우수부서상’, 한양개발 송병용 현장소장과 JH토탈서비스 김종천 대표이사가 ‘협력업체상’을 수상했다.

2015.05.06

태그

#홍보상 , #총장상 , #이사장상 , #43주년 , #개원기념식

전화예약

02.
2290.8114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