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목록으로 이동

대장·유방·폐·위암 ‘치료 잘하는 병원’ 선정

한양대학교병원 전경

수술 사진

한양대학교병원(병원장 이광현)이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대장·유방·폐·위암 적정성 평가’에서 모두 1등급을 받아 ‘암 치료 잘하는 병원’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우리나라 암 사망률이 제일 높은 폐암 적정성 평가는 4회 연속, 암 발생률이 제일 높은 위암 적정성 평가는 3회 연속, 대장암 적정성 평가에서는 6회 연속, 여성암 중에서 두 번째로 많이 발생하는 유방암 적정성 평가는 5회 연속으로 1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2016년 1월부터 12월까지 1년 동안 만 18세 이상의 원발성 대장암, 유방암, 폐암, 위암으로 수술을 받았거나 항암화학요법, 방사선치료 등을 받은 환자들을 대상으로 평가한 결과이다.

암센터 태경 소장은 “환자 맞춤형 치료를 위해 유기적인 다학제 진료를 진행하고, 경험 많은 훌륭한 의료진의 수술 노하우와 최신 설비를 갖춘 방사선치료 등이 4대 암 1등급을 유지할 수 있는 원동력이다”라며 “앞으로도 끊임없는 연구와 더 나은 치료 방법을 습득하고 개발하는 암센터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현 병원장은 “본원 암센터는 모든 암 치료 지표에서 최상의 수준을 유지하고 있고, 암 치료뿐만 아니라 암 생존자에 대한 치료 후의 관리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2018.06.08

관련진료과
암센터
태그

#1등급 , #치료 , #잘하는 병원 , #암 , #유방 , #대장 , #폐 , #위

전화예약

02.
2290.8114

TOP